헛개나무가 간과 뇌를 보호할 수 있을까요?

팩트체크 완료
알코올

한눈에 보는 정보 -

  • 헛개나무에서 발견되는 디하이드로미리세틴(DHM)은 알코올이 뇌의 감마-아미노부티르산(GABA)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하여 잠재적으로 알츠하이머병으로부터 보호합니다
  • DHM은 간을 보호하고 알코올 대사를 가속화하여 숙취 치료제로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DHM은 이식을 기다리는 사람의 간 손상을 예방하고 기능을 연장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 만성 알코올 섭취는 간 조직에 흉터를 만들어 지방 간 질환, 알코올성 간염 및 간경변을 유발합니다. 매일 또는 거의 매일 술을 마시는 것은 술을 마시지 않는 사람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뇌 연령을 증가시킵니다
  • 알코올 남용으로 인해 매년 88,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사망하지만, 사람들은 알코올과 오락의 연관성을 포함하여 이러한 위험을 무시하는 많은 메시지를 전달받습니다
텍스트 크기 변경하기:

Dr. Mercola

알코올은 거의 모든 연령대의 사람들에게 사회의 일부로 받아들여졌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사교 활동과 오락을 생각할 때 종종 손에 든 술을 연상합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과도한 알코올 섭취와 알코올 중독에 익숙하지만, 알코올은 일반적으로 위험한 약물로 간주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이는 사실과 무관합니다.

미국에서는 매년 약 88,000명이 알코올 관련 원인으로 사망합니다. 이 글을 쓰는 시점에서 알코올, 즉 술은 독감 또는 코로나 19보다 심각한 것입니다. 미성년 음주는 정상적인 뇌 발달을 방해할 수 있으며 부상, 성폭행 및 사망을 초래할 수 있는 위험 행동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알코올은 중독성이 있으며, 알려진 세포 독성제입니다. 만성적이고 과도한 알코올 소비는 신경 기능 장애 및 뇌 손상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1g과 같은 소량의 알코올을 마시는 것만으로도 뇌의 노화를 가속할 수 있음이 확인되었습니다.

미국 국립 알코올 남용 및 알코올 중독 연구소(National Institute on Alcohol Abuse and Alcoholism)에 따르면, 18세 이상의 성인 중 86.3%가 일생 동안 알코올을 섭취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한 해에만 70%가 술을 마셨고 지난달에는 53.3%가 술을 마셨습니다. 또한 미국 약물 중독 및 정신 보건청 (SAMHSA)에 따르면,

"2018년에 18세 이상의 사람 중 26.45%가 지난달 폭음을 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6.6%는 지난달에 알코올을 많이 섭취했다고 응답했습니다."

이러한 알코올 섭취의 비율과 양은 과음하는 사람들을 돕는 것을 목표로 하는 숙취 치료 산업의 급증으로 이어졌습니다. 숙취의 불쾌한 증상에는 과도한 갈증과 구강 건조, 두통과 근육통, 메스꺼움과 구토, 빛과 소리에 대한 민감도 증가를 포함할 수 있습니다.

더 심한 증상은 과음으로 발생하며 급성 알코올 중독 증상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이는 생명을 위협하는 응급 상황이며 혼란, 발작, 체온 저하 및 느리거나 불규칙한 호흡이 동반될 수 있습니다.

초기 연구는 숙취 해소제가 뇌를 보호함을 보여줍니다

숙취로 인한 영향을 줄이기 위해 고안된 인기 있는 숙취 해소제는 과학자들이 헛개나무(Hovenia dulcis) 열매의 유효 성분을 연구한 2012년의 획기적인 연구의 결과였습니다. 징 리앙(Jing Liang) 박사는 디하이드로미리세틴(DHM)이 숙취 증상을 줄이고 간을 보호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리앙 박사는 신경 퇴행성 질환과 노화를 포함하여 디하이드로미리세틴이 뇌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연구하는 데 관심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DHM이 알코올이 뇌의 감마-아미노부티르산(GABA)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막는 것처럼 기능을 회복시키는 데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이론화했습니다.

리앙 박사는 2014년부터 서던캘리포니아 대학교(USC) 약학 대학에서 일하기 시작했습니다. 연구를 하는 동안 그녀는 알츠하이머병 치료에서 DHM의 표적이 될 수 있는 수용체 경로를 확인했습니다.

같은 학교의 데릴 데이비스(Daryl Davies)는 리앙 박사가 DHM이 파킨슨병에 효과적이라는 입증되지 않은 증거를 가지고 있음을 공유했습니다. 연구팀은 또한 전통 한의약을 포함 이러한 연구에 관한 알려진 한계를 해결하고 있다고 데이비스는 설명합니다.

"한약의 단점은 복제하기 어렵다는 것입니다. 사람들은 와인 포도 또는 커피 원두가 재배되는 지역에 따라 맛과 품질에 차이가 있다는 것은 이해하지만, 약물과 관련해서는 이러한 개념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이들은 '나는 중국에서 DHM을 구해서 아무 데나 넣을 수 있어. 아니면 헛개나무는 어디서나 재배할 수 있지.'라고 생각하곤 합니다. 그러나 재배 방법과 위치, 수확 방법을 이해하고 품질과 각 상품의 일관성을 보장하는 것의 중요성을 이해해야 합니다. 헛개나무의 유효 성분은 무엇이며 어떻게 관리됩니까?"

최근 연구 결과는 DHM이 사용하는 경로가 간을 보호함을 보여줍니다

가장 최근의 연구는 DHM이 간 보호 특성을 가지고 있다는 지식을 바탕으로 합니다. 연구원들은 DHM이 알코올 대사를 증가시킨다는 것을 알고 숙취로 인한 두통을 완화하는 것으로 보이는 작용 기전을 이해하려고 노력했습니다. 리앙 박사는 "이것은 신체에서 알코올을 매우 빨리 제거하는 일련의 메커니즘을 활성화한다"라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연구진들은 알코올 사용 장애가 있는 사람들을 도울 때 큰 부작용이 없는 효과적인 치료제는 알려져 있지 않다고 말합니다. 그들의 희망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전 세계 질병의 5.1%를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알코올 소비와 관련된 질병의 영향을 받는 사람들을 돕는 것이었습니다.

연구진들은 2개월 동안 매일 36마리의 쥐에게 알코올을 주었습니다. 각각의 쥐가 에탄올로부터 총 식품의 30%를 소비할 때까지 용량을 점진적으로 증가시켰습니다. 그런 다음 연구진들은 간의 스트레스 지표를 평가했습니다.

리앙 박사는 알코올이 몸 전체를 순환하면서 뇌에 영향을 주지만, 주로 간에서 대사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장기간에 걸친 높은 수준의 알코올 소비는 상당한 간 손상을 유발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이 연구의 또 다른 연구원인 데이비스는 계속해서 말합니다.

"이것은 압정을 밟는 것과 같습니다. 여러분의 두뇌는 아프다고 말합니다. 숙취가 있는 동안 뇌에 안개가 낀 듯한 느낌은 몸에서 일어나는 일에 대한 급성 반응입니다."

간 분석 결과 DHM을 섭취한 생쥐는 "간 지방증, 간 트리글리세리드 및 간 손상 지표 감소"를 보여주었습니다. 보도 자료에서 연구원들은 데이터가 다음과 같은 개입을 보여 주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 알코올탈수소효소(ADH) 및 아세트알데히드탈수소효소(ALDH)를 포함하여 간에서 더 많은 "에탄올을 먹어 치우는 효소" 생산
  • ADH 및 ALDH의 효율성 향상
  • 간 조직의 지질 (지방) 축적 감소
  • 사이토카인 (cytokines)이라고 불리는 염증성 물질 감소

이러한 발견은 간 손상을 예방하고 알코올 사용 장애가 있는 사람들의 수명을 연장하는 방법을 찾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연구진들은 또한 DHM이 이식을 기다리고 있는 사람의 간 기능을 연장할 수 있고, 이식을 받은 사람들의 간 기능을 향상함으로써 도울 수 있다고 가설을 세웠습니다.

알코올이 간과 뇌를 손상하는 방법

알코올 중독

알코올은 몸 전체에 중대한 영향을 미칩니다. 음주 중에는 단백질, 탄수화물 및 지방과 같이 알코올을 저장하는 방법이 없기 때문에 몸은 알코올을 즉시 대사해야 합니다. 비타민, 영양소 및 기타 물질을 신체가 사용할 수 있는 화합물로 전환하는 것은 간의 일입니다. 알코올도 다르지 않습니다.

알코올 음료 한 잔을 대사하는 데는 약 1시간이 걸립니다. 그러나, 이 시간은 각각의 뒤이어 섭취하는 술로 인해 연장됩니다. 신체가 대사할 수 있는 최대량에 도달하면 알코올은 혈류에 남아 순환하며 심장과 뇌에 영향을 미칩니다.

만성 알코올 섭취는 간세포를 파괴하여 간에 흉터 및 간경변을 유발합니다. 이것은 또한 알코올성 간염과 간암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이 질환의 진행은 보통 지방간 질환으로 시작하여 알코올성 간염, 이후 간경변으로 이어집니다. 간 손상의 일반적인 증상에는 식욕 상실, 복부 압통, 피로감, 쇠약감 등이 있습니다.

USC 연구에서 연구원들은 45.2세에서 80.7세 사이의 사람들로부터 17,308명의 뇌 스캔 결과를 평가했습니다. 이들은 동료와의 관계를 통해 사람의 두뇌 연령을 측정하는 RBA에 관심이 있었습니다. 이 연구의 데이터를 사용하여 매일 또는 거의 매일 340g의 맥주를 마시는 것은 상대적 뇌 연령을 0.28년 또는 102.2일 증가시킬 것입니다. 연구원들은 다음과 같이 기록했습니다.

"알코올 섭취 빈도와 RBA에 대한 분석에 따르면 매일 또는 거의 매일 알코올을 마신 피험자는 덜 마신 피험자에 비해 RBA가 상당히 높았습니다. 저희의 발견은 이전의 연구 결과와 일치했으며, 이는 알코올 소비가 뇌에 해롭다는 것을 나타냅니다."

보통 정도의 음주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USC 연구팀은 일일 알코올 섭취의 영향을 평가했는데, 소량이라도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서울대학교 의과 대학(Seoul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의 한 연구에서 연구진들은 치매와 알코올 관련 장애가 없는 414명의 중년 및 노인을 평가했습니다.

연구진은 수십 년 동안 적당량의 술을 마신 사람들이 술을 마시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뇌에서 베타 아밀로이드 침착물이 감소했음을 발견했습니다.

아밀로이드 침착물의 감소는 수십 년 동안 술을 마신 사람들에게만 발견되었고 최근에 적당히 술을 마신 사람들에게는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저자들은 베타 아밀로이드 침착물만을 조사했고 이 사람들이 알츠하이머병에 걸릴 위험이 더 낮은지 여부는 조사하지 않았습니다.

또한, 연구진은 뇌나 다른 장기의 다른 변화도 측정하지 않았습니다. 이러한 제한된 연구 결과는 긍정적이었지만, 필자는 양에 관계없이 만성적인 음주는 권장하지 않습니다. 가이드라인 범위 안이라고 해도, 술은 좋은 점보다는 훨씬 더 많은 해를 입히는 경향이 있습니다.

우리는 알코올의 위험을 최소화하고 있을까요?

매년 많은 사람들이 알코올 관련 원인으로 사망하고, 유방암, 폭력, 상대적 뇌 노화의 위험이 증가함에도 불구하고, 알코올이 건강에 좋을 수 있으며 적당히 알코올을 섭취한 음주자가 더 오래 살 수 있다는 연구는 더 찾지 않아도 됩니다.

2015년 맥주 제조사 앤호이저 부쉬(Anheuser-Busch)는 글로벌 스마트 음주 목표 캠페인을 시작하며 앤호이저 부쉬 인베브(Ab Inbev) 재단을 만들었습니다.

거대한 클라이즈데일(Clydesdale) 말로 구성된 유명한 팀을 사용하여 미국인들이 사랑에 빠지게 한 이 회사는 "이 재단은 우리의 직원, 도시 시범 운영 위원회(City Pilot Steering Committees), 그리고 우리의 파트너와 함께 협력 모델을 통해 작업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영국 학회지 란셋(Lancet)의 논평은 이 재단이 필립 모리스 인터내셔널 재단(Philip Morris International Foundation)의 금연하는 세계(Smoke-Free World)와 다를 바 없는 위선이라고 이야기합니다. 즉, 자기 회사와 대항하는 나눠진 회사는 존재할 수 없습니다.

광고 부서에서는 어린 클라이즈데일 말과 강아지를 데리고 고객의 관심을 받으려 애쓰는 동안, 회사의 다른 쪽에서는 사람들에게 술을 덜 마시라고 제안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합니다. 란셋은 앤호이저 부쉬 인베브 재단이 이해의 충돌을 공개적으로 시연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실, 이 재단은 UN 고위 인사 및 미국 정부의 전 정치인들을 이사회에 유치하며 정책 결정 과정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명백한 이해의 충돌에도 불구하고 앤호이저 부쉬 인베브 재단은 세계 폭력 예방에 관한 미국 국립 과학 아카데미 포럼(US National Academies of Science forum)을 후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