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례 연구를 통해 CBD가 종양의 크기를 줄인다는 게 밝혀졌습니다

CBD오일

한눈에 보는 정보 -

  • 최근 폐 선암 진단 후 다른 모든 치료를 거부한 지 1년이 지난 사례의 연구에 따르면, 81세의 신원 미상 남성이 CBD오일을 섭취하여 종양 크기의 현저한 감소를 경험했습니다
  • 그의 담당 의사는 엑스레이(X-ray) 및 CT 스캔을 통해 종양 크기 감소를 기록했습니다. 두 가지의 칸나비노이드 화합물을 사용한 한 연구에서 통증 완화, 식욕 회복 및 뇌종양의 크기 감소와 같은 놀라운 결과를 보여주는 자료가 나왔습니다
  • 신체는 자연적으로 이러한 화합물을 만들어내는 칸나비노이드 수용체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칸나비노이드는 적절한 양이 생성될 때 최상의 건강을 유지하는 데 필수적입니다
텍스트 크기 변경하기:

머콜라 박사로부터

대마초는 식물 요법에서 오랫동안 전통적으로 사용되어 왔습니다. 의료용 마리화나(medical marijuana)라는 용어는 질병을 치료하거나 증상을 개선하기 위해, 가공되지 않은 식물 전체와 순수 추출물을 사용하는 것을 말합니다.

의료용 대마초의 자격을 갖추기 위해서는 독성 살충제와 비료를 사용하지 않고 세심하게 재배된 약용 등급의 대마초로부터 만들어져야 합니다.

대마초에는 400가지가 넘는 화학 물질과 인체에 고유한 방법으로 반응하는 화학적 화합물인 칸나비노이드를 최소 60가지 이상 함유하고 있습니다.

대마초의 두 가지 중요 성분은 칸나비노디올(cannabidiol, CBD)과 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tetrahydrocannabinol, THC)로서 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은 대마초에 함유되어 있는 향정신성 성분입니다.

미국 국립 약물남용연구소(National Institute on Drug Abuse)에 따르면, 주목할만한 과학적 연구 결과로 인해 칸나비노이드 화학 물질을 포함하는 미국 식품 의약국(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FDA) 승인을 받은 2개의 알약 형태의 의약품을 만드는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단일 성분이 아닌 식물 전체를 사용하여 만들어진 것은 아닙니다.

CBD 오일이 1급 마약(LSD와 헤로인 같은 약물이 포함되어 있는 가장 위험한 분류) 목록에 포함 및 제외를 넘나드는 것은 연구 결과와 알약 형태의 경제적인 가능성을 이용하려는 욕구 사이의 숨겨진 싸움일지 모릅니다.

최근, 영국에서 한 신원 미상 환자가 CBD 오일로 치료되고, 의사가 결과를 기록까지 한 놀라운 경험을 했습니다.

영국의 신원 미상 환자가 CBD 오일을 사용해 폐암 크기를 줄였습니다

CBD오일

영국의 스토크온트렌트(Stoke-on-Trent) 출신으로 추정되는 81세의 신원 미상 환자가 매일 CBD 오일을 섭취한 후, 현저하게 종양의 크기가 줄어드는 것을 경험했다고 데일리 메일(Daily Mail)지에 보도되었습니다. 보도된 바에 의하면, 이 81세의 환자는 15년 전에 전립선암 치료를 받은 흡연 경험자였습니다.

이 남성은 2016년 10월 영국에서 폐암 진단의 거의 80%를 차지하는 폐암의 한 종류인 폐 선암으로 진단받았습니다. 수명 연장을 위해 화학 요법과 방사선 요법이 제안되었지만, 그는 치료를 거절하였습니다. 그해 12월, 암의 크기가 커졌지만, 그는 다시 한번 치료를 거절하였습니다.

2017년 7월에 찍은 또 다른 흉부 엑스레이는 이 병이 여전히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지만, 11월에 찍은 CT 스캔은 갑작스럽고 놀랍게도 "거의 종양 전체가 없어져 가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이 환자는 만성 폐쇄성 폐 질환(COPD)을 가지고 있었고, 20대부터 30대까지 하루에 20개비의 담배를 피웠던 것으로 보도되었습니다.

종양 크기와 진행에서 큰 감소를 발견한 이후, 의사들은 그 환자에게 이러한 변화를 초래한 생활 방식에 관해서 질문했습니다. 환자는 가장 최근 CT 스캔을 찍기 두 달 전부터 CBD 오일을 섭취하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식단이나 약물 또는 생활방식에서 다른 변화는 없었다고 말했기 때문에, 의사들은 CBD 오일이 종양 크기를 감소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고 믿게 되었습니다. 미국 암 협회(American Cancer Society)에 따르면, 비소세포 폐암은 질병의 진행에 따라, 5년 생존율이 6%에서 60% 사이인 가장 흔한 유형의 폐암입니다.

데일리 메일은 환자의 스캔 결과를 공개하고, 어떻게 종양의 크기가 반으로 줄었는지 보여주었습니다. 전문가들은 이는 그저 하나의 사례일 뿐이라고 말했지만, 다른 데이터 또한 암 치료에 대한 칸나비스 사용을 뒷받침합니다.

국제 연구팀은 THC가 뇌종양의 진행을 감소시킨다는 것을 발견하였습니다

CBD와 THC가 모두 사람의 뇌에서 발견되는 수용체와 상호작용을 하는 칸나비노이드이지만, 이 둘의 효능은 아주 다릅니다.

CBD는 비 향정신성 성분이므로, 대마초를 피우거나 섭취할 때 경험하는 "기분 좋은 상태"를 경험할 수 없습니다. 반면에, THC는 오락적인 사용과 관련되어, 주로 "기분 좋은 상태"를 담당하는 향정신성 성분을 포함합니다.

영국의 81세 신원 미상 환자가 CBD 오일 사용만으로 종양 크기의 감소를 경험하는 동안, 런던대학교(University of London)의 분자종양요법(Molecular Cancer Therapeutics) 학회지에 발표된 시험관 연구에 따르면, THC와 CBD 모두 통증 완화, 식욕 회복 및 뇌종양 감소에 인상적인 결과를 산출했습니다.

이 연구는 방사선 요법과 병용한 THC와 CBD의 사용이 방사선 요법을 단독으로 사용했을 때보다 종양을 더 많이 줄일 수 있다는 것을 밝혔습니다. 흥미로운 것은 이 두 가지 화합물 중 하나만 사용하거나 방사능 요법만 사용한 경우, 뇌종양 치료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이 발견은 소량으로도 향정신성 부작용 없이, 항암 특성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뇌세포에 있는 칸나비노이드 수용체를 결합시키기 위해서, 환자들에게 많은 양의 THC가 필요하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선임 연구 저자인 웨이 리우(Wai Liu) 박사는 적합한 균형을 찾는 것이 비결이라고 이야기합니다. 그는 메디컬 데일리에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저희는 칸나비노이드가 많은 수의 세포 신호 전달 경로를 자극하고, 방사선 요법의 효과에 큰 영향을 준다고 생각합니다. 칸나비노이드로 하는 사전 치료는 방사선의 DNA 손상 효과 회복을 위해서, 종양 세포의 활동을 방해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저희는 이것이 칸나비노이드가 자극하는 서로 다른 경로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THC는 수용체를 통해 작용하지만, CBD는 수용체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 둘을 함께 사용하는 것은 결과적으로 종양 세포에 '기폭제' 효과를 발생시켜서, 방사선 요법의 효과인 '세포 사멸'에 민감하게 반응하도록 만듭니다."

신체는 자연적으로 엔도칸나비노이드를 생성합니다

이 짧은 비디오에서, 칼 제르마노(Carl Germano) 박사는 엔도칸나비노이드(endocannabinoid) 시스템의 중요성과 인간의 건강에 대한 엔도칸나비노이드의 역할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칸나비노이드 수용체는 1990년대에 발견되어, 인체가 이러한 수용체에 영향을 끼치는 화합물을 생성한다는 인식으로 이어졌습니다.

내인성 칸나비노이드의 결핍은 편두통, 섬유 근육통, 과민성 대장 증후군, 신경성 증상 및 치료에 내성을 보이는 다양한 증상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에게서 발견되었습니다.

CBD와 THC가 연구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지만, 칸나비스에는 최소한 58가지의 다른 칸나비노이드와 400가지의 화학 물질이 포함되어 있으며, 내인성 엔도칸나비노이드 시스템(ECS)을 완벽하게 지원하기 위해, 이러한 다른 많은 식물성 칸나비노이드와 테르펜(terpenes)이 필요합니다.

1938년 이후로 대마(삼)는 미국에서 불법이 되었지만, 최근 법안(Farm Bill)에 의해 합법화되어, 임상 영양학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되었습니다. 식물성 칸나비노이드 전문가, 제르마노 박사는 지구상에서 가장 중요한 식물이 될지 모르는 칸나비노이드 연구에 대해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오메가-3 지방은 칸나비노이드 수용체의 활동을 증가시키기 때문에, 인체의 ECS와 오메가-3 수치 사이에는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플로스원(PLOS ONE)에 칸나비노이드 수용체가 상향 조절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검토와 임상적 개입에 대한 체계적인 검토가 발표되었습니다. 또한 연구원들은 요가, 운동 및 오메가-3 지방이 ECS에 영향을 미친다는 임상 데이터를 발견했습니다.

대마초와 암의 역사

약용으로 대마초를 사용한 역사는 최소 6,000년 이상 거슬러 올라갑니다. 대마초(cannabis)는 아일랜드 외과 의사인 W. B. 오셔너시(O’Shaughnessy)에 의해 서양에 처음 소개되었습니다. 그는 인도에서 일할 때 그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의 연구는 1839년 캘커타 의학 및 물리학회(Medical and Physical Society of Calcutta)의 학자들에게 처음 소개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대마초는 주로 진통제, 진정제, 진경제 및 항경련제로 사용되었습니다.

앞서 논의된 암 치료 연구에 더하여, 연구원들은 대마초가 건강한 세포는 손상하지 않고, 종양으로의 혈액 공급을 차단하는 혈관 생성 억제로, 암세포의 사멸을 유도하는 세포사멸의 기능을 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예를 들어, 하버드 연구원들은 THC가 폐암의 종양 성장을 감소시키며, 빠르게 퍼지는 특성을 크게 감소시킨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자연적인 엔도칸나비노이드의 생성을 촉진하는 법

외부 칸나비노이드를 사용하지 않고, 건강 개선을 위한 시스템을 활성화할 수 있는 자연적인 방법이 몇 가지 있습니다.

살충제 및 프탈레이트(phthalates) 피하기 — 우선, 네오니코티노이드(neonicotinoid) 살충제와 프탈레이트에 대한 노출을 줄여, 내생 시스템의 수용성을 막는 것을 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오메가-3 섭취량 최적화 — ECS와 오메가-3의 수치 사이에는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오메가-3 지방은 칸나비노이드 수용체를 더 활성화해, 인체에서 칸나비노이드를 생성하도록 만드는 뼈대로 사용됩니다.

낮은 온도에 몸을 노출하기 — 낮은 온도에 몸을 노출시키는 이점은 흰색 및 갈색 지방 조직에서의 엔도칸나비노이드를 조절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금식 — 간헐적 단식은 엔도칸나비노이드 수치를 높이고, ECS를 조절하는 또 다른 인체의 구조를 이용하여 건강을 개선시킵니다.

카페인 — 정기적인 카페인 섭취는 칸나비노이드 수용체의 활성화를 조절하고 향상시킵니다. 하지만, 카페인은 수면을 방해할 수 있으므로 오후 2시 이후에는 카페인이 함유된 음료를 마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스트레스 감소 — 신체의 엔도칸나비노이드 수치가 하향 조절되면, 정서적인 스트레스 수치가 높아지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높은 수준의 코르티솔(cortisol, 코티솔) 또한 엔도칸나비노이드 수용체의 결합을 감소시킵니다.

운동 — 운동은 훌륭한 스트레스 감소제이지만, 연구 결과에 따르면 "격렬한 운동 후의 황홀함" 이 단순히 엔돌핀(endorphins)뿐만 아니라 뇌에서 엔도칸나비노이드 방출의 기능이라고 합니다.

+ 출처 및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