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머콜라 제품으로 건강 목표를 달성하세요 — 지금 구매하기 닥터머콜라 제품으로 건강 목표를 달성하세요 — 지금 구매하기

광고

코로나19 백신을 위해 50만 마리의 상어가 사망하게 될 예정입니다

팩트체크 완료
연구

한눈에 보는 정보 -

  • 환경 보호론자와 야생생물 전문가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지구 전체 인구에 백신을 맞히기 위한 계획은 대단히 파괴적인 환경적 영향을 초래할 것입니다. 백신 면역증강제인 스쿠알렌은 상어 간 오일로 만들어지기 때문입니다
  •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코로나19 백신의 전 지구적 공급을 만족시키기 위해 약 50만 마리의 상어가 학살됩니다. 추가적인 수요가 특정 상어종을 멸망에 이르게 할 수 있습니다
  • 비영리기관 '샤크 얼라이스(Shark Allies)'는 지속 가능한 식물성 자원이 이용 가능하다고 주장하면서, 코로나19 백신에 상어에서 유래하는 스쿠알렌을 금하는 청원을 냈습니다
텍스트 크기 변경하기:

아래에 나온 참고 정보는 공개 포럼에서 논의된 백신 과학, 정책, 법 및 윤리에 관련된 건강 주제에 관한 의견과 관점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공개 포럼에는 의학, 법 및 기타 학술지, 신문, 잡지 등과 같은 활자 매체와 방송 및 온라인 미디어 매체, 주 의회 및 미 의회를 포함합니다.

백신 연구, 개발, 규제 및 정책 수립을 담당하는 연방 정부 기관의 견해를 알아보려면 미국 보건복지부 (DHHS) 웹사이트를 방문할 것을 권장합니다. 백신 관련 정책 결정에 관한 정보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CDC) 웹사이트를, 백신 안전성 및 효과에 관한 규제 정보는 미국 식품의약국 (FDA) 웹사이트를 통해 알아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새로운 백신에 관한 연구 및 개발 정보는 미국 국립보건원 산하 알레르기 및 감염병 연구소 (NIAID)를 통해 알아보세요.

세계보건기구(WHO)는 '백신 기피'가 국제 보건 10대 위협 중 하나라고 밝혔습니다.

Dr. Mercola

환경 보호론자와 야생생물 전문가에 따르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구 전체 인구에 백신을 맞히기 위한 계획은 대단히 파괴적인 환경적 영향을 초래할 것입니다. 백신 재료 중 하나인 스쿠알렌은 상어 간 오일로 만들어지기 때문입니다.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백신의 전 지구적인 공급을 만족시키기 위해, 약 50만 마리의 상어가 학살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5가지 코로나19 백신 후보군은 면역증강제(아쥬반트)로 스쿠알렌을 사용하여 백신에 대한 면역 반응을 증진하고 더 높은 항체 역가를 뽑아내려고 하고 있습니다.

매년 간을 위해 죽임당하는 3백만 마리 이상의 상어에 더하여, 늘어난 수요가 스쿠알렌이 풍부한 풍선장어(gulper) 및 돌묵상어(basking sharks)와 같은 특정 상어종을 멸종에 이르게 할 수 있습니다. 뉴질랜드 헤럴드(New Zealand Herald)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영국의 제약회사 글락소 스미스클라인(GlaxoSmithKline: GSK)에서는 상어 스쿠알렌을 면역증강제로 사용하고 있는데, 이것이 독감 백신에서 사용됩니다. 5월, 해당 제약회사에서는 코로나19 백신에 잠재적으로 사용될 10억 개의 면역증강제를 제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톤의 스쿠알렌을 만들기 위해 약 3천 마리의 상어가 필요합니다.

캘리포니아에 기반한 비영리기관 '샤크 얼라이스(Shark Allies)'에서는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코로나19 백신을 전 세계 사람들에게 1개씩 주사했을 때 (사용되는 양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약 25만 마리의 상어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두 번 주사를 맞아야 할 때 두 배, 즉 50만 마리가 될 수 있다고 연구원들은 말합니다."

환경 보호주의자들은 상어에서 유래한 스쿠알렌을 금하는 청원을 냈습니다

환경 보호주의자 그룹 '샤크 얼라이스(Shark Allies)'는 Change.org petetion를 출범시켰으며, 코로나19 백신에 사용되는 상어에서 유래된 스쿠알렌 사용을 금하는 청원을 하고 있습니다.

청원에서 나타나듯이, 이것은 전 세계 여러 규제 기관에 전달되었는데, 이에는 미국 식품의약국, 영국 의약국, 영국 의약품 및 보건의료제품규제청(Medicines and Healthcare products Regulatory Agency), 유럽 의약품기구(European Medicines Agency), 그리고 중국의 국가식품약품감독관리총국(National Medical Products Administration), 모든 백신 제조업체 등이 포함되었습니다.

"이 공급망은 지금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이 요구하는 규모로 테스트 된 적이 한 번도 없었습니다. 또한 상어 스쿠알렌 산업은 품질 관리와 투명성에 있어 매우 취약합니다. 요약하자면, 더 지속 가능하고 동물이 아닌 믿을 만한 대체재로부터 얻을 수도 있는 핵심 백신 성분을 위해 상어를 착취하는 것은 해로우며 파괴적인 접근법입니다."

샤크 얼라이스(Shark Allies)는 상어 간 스쿠알렌에 더 지속 가능한 식물 자원, 즉 효모, 조류, 올리브 오일, 팜 오일, 아마란스 오일, 밀 배아 오일 등에 의해 대체될 수 없는 그 어떠한 "마법"과 같은 성분은 없다고 지적합니다.

최소 한 회사에서는 상어 간 대신 발효 사탕수수로 만든 합성 버전의 면역증강제를 개발했지만, 이것이 상어를 보호할 수 있을지라도, 안전에 대한 기타 다른 문제들에 대한 여지를 열어두게 됩니다.

그 어떠한 합성 스쿠알렌도 현재 백신 사용에 승인받은 것은 없지만, 화장품 산업에 대한 합성 스쿠알렌을 생산해 온 실리콘밸리 회사 아미리스(Amyris)에서는 현재 미국 식품의약국에 백신으로서 이것의 사용을 허가받기 위해 애쓰고 있으며, 세 개의 다른 백신 제조업체들도 이미 협상에 들어갔습니다.

스쿠알렌이란 무엇인가요?

스쿠알렌은 유류계 탄화수소 오일로, 이는 일부 백신에서 면역증강제로 사용됩니다. 한 가지 흔하게 사용되는 스쿠알렌 기반의 면역증강제인 MF59는 스쿠알렌, 폴리소르베이트 80, 소르비탄트리올리에이트, 시트르산삼나트륨디하이드레이트, 시트릭산 모노하이드레이트 및 물로 제형화되어 있는 에멀전입니다.

2014년 논문에서는 "MF59 면역증강제의 개별적인 성분은 면역 자극을 생산하지 않지만, 에멀전은 이를 면역 자극을 생산한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백신 면역증강제의 목적은 백신에 대한 면역 반응을 더욱 강화하는 것입니다. 면역증강제는 기관에 백신이 주입되었을 때 면역계가 과도하게 반응하도록 합니다. "백신 면역증강제로서의 MF59: 안전과 면역원성에 대한 검토"라는 2014년의 논문에서는 다음과 같이 주지하고 있습니다.

"이 작용의 메커니즘은 완전히 이해되는 것은 아니지만, 항원과 수지상 세포 사이의 상호작용의 강화와 관련되는 것 같습니다. 계절적인 독감 백신으로 사용되었을 때, 전부는 아니지만, 일부 계절적 백신 독감 종에 대한 적혈구응집반응 억제 항체 역가에서 증가가 나타납니다.

데이터에 따르면 MF59는 근섬유와 단핵 세포가 주효 세포의 동력 및 수상돌기세포의 분화에 도움이 되는 국소 환경을 생산하도록 함으로써 면역 자극 효과를 생산해냅니다."

기면증과 연관된 스쿠알렌 기반의 독감 백신

코로나 백신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은 안전 테스트를 우회하게 될 것입니다"에서 보고되었듯이, 2009년 신종플루 팬데믹 당시 유럽에서 배포된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H1N1 백신은 낮에 지나치게 졸리는 현상인 매우 드문 신경학적 장애인 기면증을 유발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기면증의 약 70%는 또한 명백한 환각 증상과 수면 발작 초기나 끝에 나타나는 전신 마비 증세를 동반하여 갑작스러운 자발적 근육 통제력 상실을 나타내는 탈력 발작과 연관됩니다.

기면증과 인과적으로 연관된 H1N1 백신 가운데 하나는 글락소 스미스클라인의 팬덤릭스 백신(Pandemrix)으로, 이는 유럽 규제 당국에 의해 허가받아 수많은 유럽 국가들에서 판매되고 있는 제품입니다. (미국에서는 판매되고 있지 않습니다) 팬덤릭스 패키지 삽입 부분에는 실제로 그 자체로 기면증까지는 아니지만, "비몽사몽"이라는 단어가 해당 백신의 잠재적인 부작용으로 알려졌습니다.

긴급 승인 사용법(Emergency Use Authorization)하에서 진행되는 신종플루 백신에 대한 스쿠알렌 면역증강제의 신속 처리 인가(fast-tracked licensure)를 반대했던 국립 백신 정보 센터(National Vaccine Information Center)에 의해 착수된 공적 반발 덕분에, 미국에서 배포되는 H1N1 백신 가운데 그 어떤 것도 스쿠알렌을 포함하지 않았습니다.

의문시되는 백신 물질이 긴급 백신에서 사용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데서 오는 위험은 일단 이것이 한 가지 백신에서 사용되었을 때, 백신 제조업체가 정상적으로 요구되는 엄격한 허가 절차를 거치지 않고도 이것을 다른 백신에 사용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H5N1 조류 독감 팬데믹 당시, 미국 시장에서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백신은 결국 2003년에 허가받게 되었습니다. 이는 미국 시장에서 허가받은 최초의 면역증강제인 독감 백신이었으며, 이는 2009년 신종플루 팬데믹 당시 다른 나라에서 널리 사용되었던 문제시 되었던 동일한 스쿠알렌 면역증강제를 사용했습니다.

잠재적인 안전성 문제

2002년, 연구원들은 걸프전 증후군을 나타낸 직업 군인이 스쿠알렌에 대한 항체가 있었다고 밝혔는데, 이는 이러한 불가사의한 질환이 스쿠알렌을 함유하는 탄저 백신에 의해 초래될 수 있다는 우려를 제기했습니다.

한 조사에서는 그 문제가 실제로 스쿠알렌 면역증강제를 함유한 특정 배치의 탄저균 백신에 제한되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후속 조사관들은 그 연관성을 과소평가했는데, 왜냐하면 항 스쿠알렌 항체의 낮은 역가가 또한 건강한 성인의 혈액에서도 채취되었으며, 그 역가 수준은 스쿠알렌 면역증강제 백신을 주입한 이후에도 변화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스쿠알렌 면역증강제 백신에 관해 의문을 제기하는 다른 연구들에서는 20개의 임상 연구를 대상으로 하는 2001년 메타 분석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여기에서, MF59를 면역증강제로 사용한 계절적 독감 백신(Flaud)은 비보조 독감 백신보다 더 위험한 안전성 측면을 보였습니다.

3년 동안, MF59를 면역증강제로 사용한 계절적 독감 백신을 투여받았던 그룹은 체계적 부작용을 경험했으며, 이와 비교하여, 면역증강제가 들어가지 않은 독감 백신 그룹에서는 그 부작용이 0~7%로 나타났습니다.

자가 면역과 연관된 스쿠알렌

증거가 부족하지만, 일부 연구에서는 투여 시 관절염 및 루푸스와 같은 자가면역 문제를 초래하는 스쿠알렌의 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한 2004년의 연구에서는 다음과 같이 주지하고 있습니다.

"스쿠알렌(MF59)과 같은 면역증강제 오일은 그 작용의 메커니즘에 대한 열악한 이해에도 불구하고 인간과 동물 백신에 사용되어 왔습니다. 여러 보고서에서는 백신과 다양한 자가 면역 질환 사이의 연관성을 암시하고 있지만, 역학적으로 확인된 사항은 거의 없습니다.

우리는 면역증강제 스쿠알렌을 단 한 차례 복강 내 주입하는 것이 비자가면역 BALB/c 쥐에 nRNP/Sm와 -Su에루프스 관련 자가항체를 유도한다고 보고했습니다.

이러한 자가항체의 유도는 IL-12, IL-6, 그리고 TNF-α를 유도할 수 있는 탄화수소의 능력과 연관되는 것으로 보여, 탄화수소의 면역증강제 활성화와의 관련성을 암시합니다. 이것이 인간의 백신과 연관이 있는지의 여부는 백신의 복합적인 효과와 면역 독성 효과가 종, 루트, 용량 및 처방 기간에 따라 다르게 나타난다는 사실 때문에 알아내기 어려운 문제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가면역을 유도할 수 있는 면역증강제 탄화수소오일의 잠재성은 기초 연구뿐만이 아니라 인간과 동물 백신에 있어 오일 면역증강제의 사용에 함축성을 나타냅니다."

류마티스성 관절염과 연관된 스쿠알렌

이와 유사하게, 미국 병리학 저널(American Journal of Pathology)에 실린 2000년의 한 연구에서는 스쿠알렌을 쥐에 단 1회 주입한 것이 "만성적인 면역 매개 관절 특정 염증", 즉 류마티스성 관절염을 유발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원들은 그들의 발견 사항이 만성 염증 질환에 있어 면역증강제의 역할에 관한 의구심을 제기한다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탄화수소 오일의 관절 유발성은 관절염 연구뿐만 아니라, 기타 질환과 오일 면역증강제가 관련된 백신과 같은 의학 적용에의 함축성을 지닌 면역증강제 성분과 연관됩니다. ~ 과학적 보고 2017

2017년 발표된 보다 최근의 한 연구에서도 스쿠알렌과 같은 탄화수소 오일이 유전적으로 취약한 쥐에 관절염을 유발하고 강화한다고 보고했습니다. 탄화수소 오일 면역증강제를 주입하는 것은 또한 다음과 같은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 T세포의 관절 유발성과 상관관계가 있는 T 세포에 의한 Th1과 Th17 사이토카인의 활성화, 확산 및 표현 상승
  • 특정 연골 관절, 제2형 콜라겐 에피토프에 대한 자가항체의 생성 증가

유전적 특성은 스쿠알렌 손상에 취약하게 할 수 있습니다

동 2017년 연구 저자들은 또한 백신에 들어 있는 스쿠알렌 면역증강제 문제를 다루면서 백신 면역증강제의 사용이 "IFN-γ와 IL-17와 같은 사이토카인 생성 증가와 연관"되어 왔다고 주지했습니다.

백신 제조업자들이 직면하는 어려움은 반응원성(특히 면역 반응에서 원치 않는 부작용 반응 생성)과 "걸프전 증후군이나 기면증과 같은 모든 '면역증강제에 의해 유도된' 자가면역 혹은 만성 퇴행성 질환 발병 위험"은 최소화하면서 면역원성을 최대화하는 것이라고 연구원들은 주지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또한 다음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오일 면역증강제는 주입 부위에 조직 손상과 세포사를 유도하여 손상 관련 분자 패턴(DAMPs)와 염증조절복합체의 생성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여기에서 우리는 각기 다른 면역증강제가 항체 특정 리콜 반응 및 항체 생성에 있어 각기 정도가 다른 증진 효과를 발휘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면역증강제가 유전적으로 취약한 종에서만 관절염을 유발하고, 유전적으로 취약한 사람들에게서만 자가면역질환이 발생한다는 사실은 자가면역질환의 면역증강제 도입이 부분적으로는 유전자 요소에 의해 결정된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미래에, 과연 이러한 유전 요인들이(그중 일부는 우리 그룹의 동물 실험에서 확인되었는데) 또한 특정 유전적 측면이 있는 특정 개인이 면역증강제 기반의 백신에 대한 부작용을 발병할 위험이 더 높은지 여부를 결정하는지 조사하는 것은 유익할 것입니다."

시작점으로 다시 돌아가서, 수많은 코로나19 백신 후보군이 스쿠알렌 면역증강제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상어 간 오일을 얻기 위해 50만 마리의 상어가 학살당하고 있는 이슈에서 한 가지 대체재가 이러한 학살을 막기 위해 이용 가능하다는 사실에 희망을 가져봅시다.

하지만, 이것을 식물 스쿠알렌이 더욱 안전하다는 개념으로 혼동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의 상어 자원을 보호하는 것이 숭고한 일일 수 있지만, 식물 기반 스쿠알렌 면역증강제로 바꾸는 것이 더 안전한 백신으로 이어질 것 같지는 않습니다.

결론

백신이 우리를 황폐함에서 구원해 줄 것이라는 주류 의견에도 불구하고, 그 어떤 것도 사실과 거리가 먼 것일 수 있습니다. 백신의 목적은 면역계에 촉매작용을 하여 보호 반응을 만들어 내는 것입니다. 코로나 백신 치료제 관련 민관 파트너십 '워프 스피드(Warp Speed)'가 생산한 백신이 지니는 문제는 실제로 모든 안전장치가 제거된 상태에서, 그 위험이 이점을 훨씬 넘어선다는 데 있습니다.

이미 잘 연구된 많은 연구를 고려하면, 인슐린 저항성을 줄이고, 면역 반응을 상향 조절하는 데 도움이 되는 시간 제약 식이와 같은 단일 전략을 활용하고, 모든 공장식 가공된 씨앗 오일을 피하면서 대사 건강을 개선하여 면역 기능을 개선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 D는 또 다른 강력한 시너지 치료로, 이는 그 어떠한 판명되지 않은 백신보다 코로나19에 대한 위험을 더 많이 줄이게 됩니다. 스쿠알렌 면역증강제가 들어갔으며 수년간의 중요 안전 검사를 하지 않은 입증되지 못한 백신은 시한폭탄이나 다름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