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머콜라 제품으로 건강 목표를 달성하세요 — 지금 구매하기 닥터머콜라 제품으로 건강 목표를 달성하세요 — 지금 구매하기

광고

스트레스를 줄이는 간단한 방법

정원 가꾸기

한눈에 보는 정보 -

  • 정원 가꾸기는 스트레스와 '주의력 피로'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 정원 가꾸기를 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행복'하고 삶에 만족한다고 얘기하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 정원 가꾸기를 하는 많은 사람들은 직접 재배한 음식을 맛보고 싶어서 정원 가꾸기를 시작하지만, 마음과 영혼을 채우기 때문에 계속하게 됩니다
텍스트 크기 변경하기:

Dr. Mercola

정원 가꾸기는 삶의 단순한 즐거움 중 하나입니다. 정원 가꾸기에 재능이 없더라도 흙을 파고 식물을 심고 키우는 것은 많은 사람들의 삶에 공허함을 채웁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를 영적이라고 부르고 다른 사람들은 치료 또는 스트레스 해소라고 표현합니다.

실로 정원 심기는 정확히 깨닫지 못하더라도 원하는 방식으로 자연과 연결되게 합니다. 이것이 바로 많은 사람들이 정원 가꾸기를 좋은 의미로 중독성이 있다고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테라스의 화분 몇 개로 시작하는 것이 곧 화단이나 채소밭으로 변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는 즐거움의 일부에 불과합니다. 얻을 수 있는 기회와 이점은 말 그대로 노동의 열매를 수확하는 것에서부터 꽃가루 매개자를 위한 서식지를 만드는 것 그리고 그 이상에 이르기까지 사실상 끝이 없습니다.

정원 가꾸기가 좋은 이유는 무엇입니까?

채소 심기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신의 음식을 재배하고 풍경을 아름답게 꾸미거나 변경하려는 욕구(예를 들어 사생활 보호를 위해 관목 심기) 때문에 정원 가꾸기를 시작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계속해서 정원 가꾸기를 하는데, 이는 지나치기에는 너무 좋은 이점 때문입니다. 그 중 몇 가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스트레스 해소 — 건강 심리학 저널(Journal of Health Psychology)에 발표된 한 연구는 30명의 사람들을 대상으로 정원 가꾸기의 스트레스 해소 효과를 테스트했습니다. 처음에는 스트레스가 많은 작업을 수행한 다음 30분의 야외 정원 가꾸기 또는 30분의 실내 독서에 배정되었습니다.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코티솔) 수치를 측정하고 참가자들은 자신의 기분을 스스로 보고했습니다.

정원 가꾸기와 독서 모두 코르티솔의 감소로 이어졌지만, 정원 가꾸기 그룹에서는 감소가 더 두드러졌습니다. 더욱이 "정원 가꾸기 후에는 긍정적인 분위기가 완전히 회복되었지만 독서를 하는 동안에는 더욱 악화되었습니다." 이것은 정원 가꾸기가 급성 스트레스의 완화를 촉진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2. '주의력 피로'의 증상 감소 — 사람들은 '통제된 주의(이메일 전송, 전화 통화 등에 필요한 유형)'에 대해 한정된 능력을 가지고 있다고 시사됩니다. 이 능력을 다 사용하게 되면 주의력이 피로해지고 짜증이 나고 쉽게 산만해지고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주의력 피로의 증상은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가 있는 사람들이 느끼는 증상과 유사하지만 주의력 피로는 충분한 휴식 시간으로 완화될 수 있는 일시적인 상태로 간주됩니다.

정원 가꾸기를 포함하여 자연에 빠져들면 통제된 주의에서 휴식을 취하고 대신 '무의식적' 또는 '노력 없는' 주의에 참여하게 됩니다.

이것은 주의력 피로를 덜어주고 우수한 주의력과 관련이 있습니다. 어바나-샴페인 일리노이 대학의 조경 및 인간 건강 실험실(Landscape and Human Health Laboratory at the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의 연구원 안드레아 페이버 테일러 박사(Andrea Faber Taylor, Ph.D.)는 CNN에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바람이 불고 이슬이 맺히고 꽃이 핍니다. 소리, 향기... 이 모든 것들은 그 형태의 관심을 끌어냅니다."

3. 정신 건강 및 웰빙 개선 — 가드너즈 월드(Gardeners' World) 잡지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정원 가꾸기를 하는 사람 80%이 하지 않는 사람 67%에 비해 '행복'하고 삶에 만족한다고 답했습니다. 정원 가꾸기를 하는 사람이 더 행복하다는 것은 우연이 아닐 것입니다.

마이코박테리움 박케(Mycobacterium vaccae)는 토양에서 흔히 발견되는 박테리아 유형입니다. 놀랍게도 이 미생물은 '프로작(Prozac)과 같은 약물이 제공하는 뉴런에 미치는 영향을 미러링'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세로토닌 생성을 자극하여 더 행복하고 편안하게 느끼도록 도와줍니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정원을 '행복한 장소'로 묘사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한 동물 연구에서 마이코박테리움 박케를 섭취한 쥐는 불안감이 감소하고 향상된 학습을 보였습니다.

4. 뇌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침 — 치매 환자의 정신적, 육체적 웰빙에 대한 정원과 야외 공간의 영향을 체계적으로 검토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식물에 물을 주거나 정원을 걷거나 정원에 앉아있는 것 등 정원을 사용하면 환자의 불안감이나 불안감이 감소합니다.

정원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도 처음에 치매 발병 위험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CNN은 다음과 같이 보고합니다.

"60대와 70대의 사람들을 최대 16년 동안 추적한 두 개의 개별 연구에 따르면 정원 가꾸기를 하는 사람은 다른 건강 요인이 다양한 경우를 고려하더라도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치매 위험이 36%에서 47% 낮았습니다.

이러한 발견은 확정적이지는 않지만 정원 가꾸기와 관련된 신체적, 정신적 활동의 조합이 마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시사합니다."

5. 운동 — 정원 가꾸기를 하면 몸을 일으켜 움직이게 되는데 이는 여러 단계에서 유익합니다. 실제로 정원 가꾸기는 수행하는 작업에 따라 중간에서 고강도 운동이 될 수 있습니다.

호트테크놀로지(HortTechnology) 잡지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파헤치고 긁어모으는 것은 고강도 운동을 제공하는 반면 다음 작업은 중간 강도 운동과 유사합니다.

잡초 제거하기

덮기

괭이질하기

씨앗 심기

수확하기

물주기

생육 배지 혼합하기

나무 옮겨심기

정원 가꾸기에 매력을 더하는 것은 정원 가꾸기가 기능적 운동을 나타낸다는 사실입니다. 밀기, 당기기, 들어 올리기 및 파헤치기와 같은 동작은 한 번에 여러 근육 그룹을 작동하며 매일 기능하는 데 필요한 동작 유형에 능숙하게 유지합니다.

또한 정원 가꾸기는 균형, 유연성 및 감각 인식을 향상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6. 영양 증가 — 미국 정원 연합(National Garden Association)은 평균 미국 가족이 채소밭을 심는 데 연간 7만 8천 원(70달러)을 지출하지만 약 67만 원(600달러) 상당의 농산물을 재배한다고 추정합니다. 이로 인해 발생하는 투자 수익이 59만 2천 원(530달러)입니다.

또한 신선한 과일과 채소를 수확하여 얻을 수 있는 추가 영양소는 건강에 미치는 이점 측면에서 헤아릴 수 없습니다. 말할 것도 없이 정원 가꾸기를 하는 사람이 일반적으로 더 많은 농산물을 먹는 경향이 있습니다.

미국 공공보건 학회지(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에 발표된 한 연구에 따르면 지역사회 텃밭 가꾸기를 한 사람의 56%는 하지 않은 사람의 25%에 비해 하루에 최소 다섯 배의 과일과 채소를 먹었습니다.

7. 실존적 의미 — 연구에 따르면 정원 가꾸기는 식용 식물 재배의 실제 목적을 훨씬 뛰어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화 연구 저널(Journal of Aging Research)의 한 연구는 정원 가꾸기가 사람들에게 삶 자체와 친밀한 관계를 줌으로써 노화 과정에 유익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까지 시사했습니다. 연구진은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

"… 우리는 정원과 가꾸기가 많은 노인들의 삶에서 다차원적 현상을 나타내며 이는 과일과 채소를 재배하기 위해 시간과 에너지를 쏟는 지정된 공간에서의 신체 활동 그 이상이라고 제안할 수 있습니다.

정원과 가꾸기는 또한 노화의 맥락에서 영양, 미학 및 실존적 의미로 보답하는 살아있는 유기체를 돌보고 관리함으로써 삶 자체와의 친밀한 관계를 나타낼 수 있습니다.

… 노화 과정의 경험에 대한 환경적 연결과 인식의 추가된 차원은 새로운 '노인 문화'와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본보기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싹 채소로 정원 가꾸기에 대한 흥미를 높이세요

싹 채소는 작지만 영양분으로 가득하고 비타민, 미네랄, 항산화 성분 및 활성산소 손상으로부터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는 효소를 포함합니다.

싹 채소는 찬 성질의 음식이며 샐러드 채소와 샌드위치에 추가하거나 샐러드 채소 대신 추가하기에 적합합니다. 특히 신선한 아보카도와 함께 먹으면 맛있습니다. 채소 주스나 스무디에 추가할 수도 있습니다.

더 좋은 것은 직접 싹 채소를 기르는 게 매우 쉽고 공간도 많이 필요하지 않다는 점입니다. 실내에서도 자랄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두 가지는 해바라기 씨와 완두콩 새싹입니다. 둘 다 일반적으로 유기농 채소보다 영양가가 약 30배 더 많습니다. 또한 단백질 함량이 가장 높습니다.

게다가 해바라기 씨는 건강에 좋은 지방, 필수 지방산 및 섬유질을 포함하고 이 모두는 최적의 건강에 중요합니다.

숙주는 또 다른 흔한 싹 채소입니다. 숙주는 단백질, 섬유질, 비타민 C 및 비타민 A의 좋은 공급원입니다.

싹 채소는 간단하고 빠르게 자라기 때문에 정원 가꾸기에 대한 훌륭한 시작이 됩니다. 필자는 약 25년 전 처음으로 씨앗으로 싹 채소를 시작했을 때 메이슨 병을 사용했지만 그 이후에 화분용 영양토에 키우는 것으로 옮겼습니다.

여기에 간단한 팁이 있습니다. 집에서 싹 채소를 키울 때 처음에는 상업용 퇴비로 시작했고 싹 채소가 자라기 힘들었습니다. 흙에 바이오차(biochar)를 첨가했고 싹 채소 성장이 도약했습니다. 충격적인 차이였습니다.

바이오차는 가마와 같은 저산소 환경에서 나무 조각, 옥수수 줄기, 코코넛 껍질 또는 유사한 유기 물질과 같은 생물량을 천천히 태워서 만들어지며 정원에 멋진 추가 요소입니다.

싹 채소는 처음이고 사용법을 잘 모르겠다면 다음 레시피를 시도해보십시오. 빠르고 건강하며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맛있습니다.

해바라기 파워 샐러드 레시피

재료

  • 잘게 썬 큰 적양배추 1개
  • 시금치 450g
  • 해바라기 싹 2컵
  • 다진 신선한 고수 1묶음
  • 구운 해바라기씨 1컵

바질 사이다 비네그레트 재료

  • 애플 사이다 식초 1/4컵
  • 올리브유 1/4컵
  • 물 2 큰술
  • 디종 머스터드 1큰술
  • 다진 마늘 1쪽
  • 다진 신선한 바질 2큰술
  • 간을 내기 위한 소금과 후추

요리법

  1. 오븐을 섭씨 176도로 예열합니다.
  2. 해바라기씨를 네모난 유리 접시에 올려두고 갈색이 될 때까지 약 10분간 오븐에 굽습니다.
  3. 그동안 별도의 그릇에 드레싱 재료를 넣고 잘 섞습니다.
  4. 양배추, 시금치, 해바라기 싹 채소와 고수를 커다란 그릇에 담습니다. 드레싱과 구운 해바라기씨를 넣습니다.
  5. 바로 먹습니다.

이 레시피로 4인분을 만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