퀘르세틴과 비타민 D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항하는 아군일까요?

팩트체크 완료
비타민 D

한눈에 보는 정보 -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의 발병이 전 세계로 계속 확산됨에 따라 비타민 C 정맥 주사와 줄기세포에서 HIV 약과 말라리아 약에 이르기까지 80가지가 넘는 임상 시험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 퀘르세틴은 강력한 면역 강화제이며 광범위한 항바이러스제입니다. 또한, 전 염증성 사이토카인의 방출을 억제하는데, 이는 심각한 코로나19 감염 및 후속 사망이 사이토카인 폭풍 활동으로 인한 것으로 보이므로 유익할 수 있습니다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유용한 것으로 생각되는 보충제로는 NAC, 스피룰리나, 베타글루칸, 글루코사민, 셀레늄, 아연, 리포산, 설포라판 등이 있습니다
텍스트 크기 변경하기:

머콜라 박사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이하 코로나19)가 전 세계에 계속 확산되면서 연구원들은 효과적인 치료법을 열렬히 찾고 있습니다.

2020년 2월 15일 자 네이처 지(Nature) 기사에 따르면, 80가지가 넘는 임상 시험이 비타민 C 정맥주사, 생리혈에서 추출한 줄기세포에서부터 HIV 약과 말라리아 약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치료법을 시험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실험실에서 확인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감염 후 회복된 환자로부터 얻은 혈청을 조사하는 연구도 있습니다. 이 연구는 해당 혈청이 새로 감염된 환자가 감염을 더 효과적으로 퇴치하기 위해 필요한 항체를 포함할 것이라는 생각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주의를 요하는 두 가지 다른 잠재적 치료법은 퀘르세틴과 비타민 D입니다. 퀘르세틴과 비타민 D는 면역 강화 및 항바이러스의 이점으로 잘 알려져 있을 뿐만 아니라 저렴하고 널리 이용 가능합니다.

퀘르세틴이 코로나19 감염을 가라앉힐 수 있을까요?

맥클린 지(Maclean)에 의해 보고된 바와 같이, 캐나다의 연구원인 미셸 크레티앙(Michel Chrétien)과 마잠부 음비케이(Majambu Mbikay)는 2003년 26개국에서 발생한 사스(SARS) 전염병 이후 퀘르세틴을 조사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들은 케르세틴 유도체가 사스를 포함한 다양한 바이러스에 대항하여 넓은 범위의 보호를 제공한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2014년에는 에볼라의 발병으로 퀘르세틴의 항바이러스 능력을 조사할 수 있는 또 다른 기회가 생겼고, 여기에서도 "감염 몇 분 전에만 투여해도" 쥐의 감염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었습니다.

따라서 2019년 12월 말 중국 우한시에서 코로나19가 발발했음을 발표했을 때, 크레티앙은 중국 동료들에게 도움을 청했습니다. 2020년 2월, 크레티앙과 그의 팀은 임상시험을 시작하라는 공식 초청을 받았습니다. 맥클린은 다음과 같이 보고합니다.

"캐나다와 중국의 과학자들은 약 1,000명의 실험 환자를 포함하는 시험에 협력할 것입니다. 크레티앙과 음비케이는 사스 전염병에 대한 대응으로 2004년 제러미 카버(Jeremy Carver)와 공동 창립한 비영리 국제 바이러스 방지 협회(International Consortium of Antivirals)의 동료들과 함께 임상 시험이 진행되는 즉시 연중무휴 커뮤니케이션 센터를 운영할 계획입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이미 퀘르세틴을 인체 섭취에 안전한 것으로 승인했으며, 이는 연구원들이 동물 실험을 건너뛸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크레티앙의 팀은 이 치료 방법이 통한다면 이 방법은 손쉽게 이용 가능할 것이며 치료 비용은 하루 2달러에 불과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퀘르세틴은 강력한 면역 강화제입니다

퀘르세틴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강력한 면역 강화제이며 광범위한 항바이러스제입니다. 따라서, 코로나19(COVID-19) 감염의 예방 및 치료 모두에 유용할 수 있습니다.

영양 저널(Nutrients)의 2016년 연구에서 주목된 바와 같이, 퀘르세틴의 작용 메커니즘은 대식세포에서 지질 다당류(LPS)가 유도된 종양 괴사 인자 α(TNF-α) 생성의 억제를 포함합니다.

TNF-α는 이물질, 미생물 및 기타 유해하거나 손상된 성분을 소화시키는 면역 세포인 활성화된 대식세포에 의해 분비되는 전신 염증에 관여하는 사이토카인입니다. 퀘르세틴은 또한 세포 내로 칼슘 유입을 조절함으로써 전 염증성 사이토카인 및 히스타민의 방출을 억제합니다.

이 논문에 따르면 케르세틴은 또한 비만 세포를 안정시키고, 위장관에서 세포 보호 활동을 하며, "면역 세포의 기본적 기능에 대한 직접적인 규제 효과"를 가집니다. 그리고 이를 통해, "많은 염증 경로와 기능을 하향 조절하거나 억제함으로써 마이크로몰의 농도 범위에서 많은 분자 표적들"을 억제하게 됩니다.

퀘르세틴이 바이러스 감염을 억제하는 방법

그러나 퀘르세틴의 가장 잘 알려진 속성 중 하나는 항바이러스 능력이며, 이는 세 가지 주요 작용 메커니즘에 기인합니다.

  1. 바이러스가 세포를 감염시키는 능력을 억제합니다
  2. 이미 감염된 세포의 복제를 억제합니다
  3. 감염된 세포의 항바이러스 약물치료 저항력을 감소시킵니다

2007년 발표된 미국 국방부가 자금을 지원한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극심한 신체적 스트레스에서 기인한 바이러스성 질병의 위험을 낮춥니다. 그렇지 않으면 극심한 신체적 스트레스는 면역 기능을 약화시키고 인체를 감염에 더 취약하게 만듭니다.

5주 동안 비타민 C(혈장 퀘르세틴 수치 향상), 니아신(흡수 개선)과 함께 1,000mg의 퀘르세틴을 매일 복용한 사이클리스트는 투여받지 않은 대조군과 비교하여 하루 3시간, 연속으로 3일 동안 자전거를 탄 후 바이러스성 질병에 걸릴 확률이 훨씬 낮아졌습니다. 위약군의 45%는 아프게 됐지만, 치료군은 5%만이 아팠습니다.

2008년에 발간된 미국 국방 과학 연구소(DARPA)가 자금을 지원하는 또 다른 연구에서 퀘르세틴으로 치료된 동물은 병원성이 강한 신종플루(H1N1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대항했습니다. 또한, 치료군은 위약군보다 질병율 및 사망률이 현저히 낮았습니다.

퀘르세틴은 광범위한 종류의 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치료합니다

또한 다른 연구에서도 광범위한 종류의 바이러스에 대한 퀘르세틴의 효과가 확인되었습니다. 이는 다음과 같습니다.

1985년 수행된 한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단순 포진 바이러스 1형, 소아마비 바이러스 1형,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 3형 및 호흡기 세포 융합 바이러스의 감염과 복제를 억제합니다.

2010년 동물 연구는 퀘르세틴이 A형 독감과 B형 바이러스를 억제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또 다른 두 가지 중요한 발견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바이러스는 퀘르세틴에 대한 내성을 발달시킬 수 없었습니다. 둘째, 퀘르세틴을 항바이러스 약물(아만타딘 또는 오셀타미비르)과 병용하면 그 효과가 크게 증폭되어 약물 내성이 발달하지 못하게 방지했습니다.

또 다른 2016년의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단백질 발현을 조절하여 A형 독감 바이러스 H1N1(신종플루)에 대한 보호 기능을 제공합니다. 구체적으로 설명하자면, 열 충격 단백질, 피브로넥틴 1(fibronectin 1) 및 프로히비틴(prohibitin)의 조절은 바이러스 복제를 감소시키는 데 중요했습니다.

2016년에 발표된 세 번째 연구에서는 퀘르세틴이 H1N1, H3N2 및 H5N1을 포함한 광범위한 독감 바이러스 변종을 억제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저자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독감 감염 초기에 억제 활동을 보입니다. 따라서 퀘르세틴은 [A형 독감 바이러스] 감염의 치료 및 예방에 효과적이고, 안전하며, 저렴한 천연 제품 개발을 위한 미래의 치료 옵션입니다."

2014년 연구원들은 퀘르세틴이 코감기 바이러스에 의해 유발된 "일반 감기에 대한 유망한 치료법"이며, "퀘르세틴은 체내에서 바이러스 내재화 및 복제, 바이러스 부하, 폐 염증 및 체내 기도의 과민반응성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주목했습니다.

산화성 손상을 약화시킴으로써, 실제로 인플루엔자 관련 사망의 주요 원인인 2차 박테리아 감염의 위험을 줄입니다. 중요한 것은 퀘르세틴은 골격근에서 미토콘드리아 생체 생성을 증가시킨다는 것입니다. 이는 항바이러스 효과의 일부가 강화된 미토콘드리아 항바이러스 신호 전달 기능 때문임을 시사합니다.

2016년 동물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쥐 뎅기 바이러스와 간염 바이러스를 억제했습니다. 다른 연구는 B형 간염과 C형 간염을 억제하는 퀘르세틴의 능력을 확인했습니다.

가장 최근에 2020년 3월 미생물 병리학 학회지(Microbial Pathogenesis journal)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퀘르세틴은 체외 및 체내에서 주로 폐렴구균용혈소를 중화시킴으로써 "주로 연쇄상구균 폐렴 감염에 대한 종합적인 보호를 제공합니다." 폐렴구균용혈소는 폐렴구균에서 방출되는 독소 중 하나로 처음부터 연쇄상구균 폐렴 감염을 일으킵니다.

비타민 D의 중요성

호흡기내과 전문의 로저 세울트(Roger Seheult) 박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비타민 D의 중요성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비타민 D를 구체적으로 조사하는 임상 시험은 없지만, 비타민 D가 독감 및 상부 호흡기 감염의 예방 및 치료에 중요한 성분임을 보여주는 많은 데이터가 있습니다.

세울트 박사가 지적한 것처럼, 비타민 D는 바이러스 자체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처럼 보이지만 면역 기능을 강화해 숙주의 몸이 바이러스를 더 효과적으로 퇴치할 수 있게 만듭니다. 또한 염증 과정을 억제합니다. 종합하면, 비타민 D는 코로나19에 매우 유용할 수 있습니다.

세울트 박사가 설명했듯이, 신체가 바이러스와 싸우기 위해서는 강력한 면역 기능이 필요하지만, 과활성화된 면역 시스템은 코로나19 감염에서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사이토카인 폭풍의 원인이기도 합니다.

비타민 D 보충제가 호흡기 감염률을 감소시킵니다

그는 2017년에 발표된 25건의 무작위 대조 시험의 메타 분석에서 비타민 D 보충제가 급성 호흡기 감염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를 인용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인플루엔자와 같은 바이러스 감염에 대한 민감성과 낮은 비타민 D 수치는 명백한 연관성이 있음이 밝혀졌습니다.

북쪽 위도에서 생활한다는 것은 겨울 동안 햇빛이 가장 적게 들어 체내 비타민 D 수치가 낮아진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에 따른 한 가지 가설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여름보다 겨울에 비타민 D 수치가 낮다는 사실과 독감의 계절성이 유관하다는 것입니다.

2009년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1918~1919년 유행성 독감은 계절에 영향을 받았으며 여름보다 겨울에 사망하는 사람이 현저히 더 많았습니다.

이 계절성이 코로나19에도 적용되는지 여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만일 그렇다면, 비타민 D 수치가 높을수록 바이러스가 기관계를 차지할 수 없도록 면역 기능을 충분히 강화할 수 있습니다.

2017년 메타 분석은 또 다른 중요한 발견을 했습니다. 이들은 11,000명 이상의 참가자 각각의 데이터를 더 깊이 파고들었을 때, 비타민 D 수치가 가장 낮은 사람들에게 가장 큰 보호 효과를 주는 것은 비타민 D 보충제의 일일 또는 주간 보충이라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비타민 D 결핍이 심한 사람은 매일 또는 매주 비타민 D를 보충하면 호흡기 감염에 걸릴 위험이 절반으로 줄어듭니다. 더 높은 수준의 기준선을 가진 사람들도 비록 적지만 위험이 줄었습니다. 한편, 고용량의 비타민 D의 급성 투여는 감염 위험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았습니다.

이러한 결과는 1년 내내 최상의 비타민 D 수치를 유지할 것을 권장합니다. 기관 그래스루츠헬스(GrassrootsHealth)의 디액션(D*Action) 연구 자료에 따르면, 건강 및 질병 예방을 위한 최적의 수준은 60~80ng/mL 사이인 것으로 보이며, 충분한 제한선은 약 40ng/mL로 나타납니다.

그래스루츠헬스의 분석에 따르면 비타민 D 수치가 40ng/mL 이상인 사람들은 20ng/mL 미만의 사람들에 비해 감기에 걸릴 위험이 15%, 독감에 걸릴 위험이 41%까지 낮았습니다.

기타 잠재적으로 유익한 영양소

촉매 장수 재단(Catalytic Longevity Foundation)의 마크 맥카티(Mark McCarty)와 세인트 루크의 중미 심장연구소(Saint Luke's Mid America Heart Institute)의 심혈관 연구 과학자인 제임스 디니콜안토니오(James DiNicolantonio)가 심혈관질환 프로세스(Progress in Cardiovascular Diseases) 학회지에 게재한 기사는 면역 기능을 강화하고 코로나19(COVID-19) 감염 위험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몇 가지 다른 영양소 보충을 강조합니다.

다음은 맥카티와 디니콜안토니오가 권장하는 기능 식품에 관해 요약한 내용입니다. (각각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심혈관질환 프로세스 학회지에 실린 논문 전문을 참조하세요)

N-아세틸시스테인(NAC) — 글루타티온 생성을 촉진하고 점액을 묽게 만들어 인플루엔자 감염 가능성을 낮추고 중증 기관지염 발병 위험을 줄입니다

엘더베리 추출물 — 인플루엔자 감염 기간을 2~4일 단축하고 중증도를 낮추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스피룰리나 — 동물 연구에서 인플루엔자 감염의 중증도, 인플루엔자 감염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춥니다. 인체 시험에서 스피룰리나는 HIV 감염 환자의 바이러스 부하를 현저히 낮췄습니다

베타글루칸 — 동물 연구에서 인플루엔자 감염의 중증도, 인플루엔자 감염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춥니다

글루코사민 — 동물 연구에서 미토콘드리아 항바이러스 신호 단백질(MAVS)을 상향 조절하고 인플루엔자 감염의 중증도, 인플루엔자 감염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춥니다

셀레늄 — 맥카티와 디니콜안토니오는 "셀레늄은 특정 과산화효소에 필수적인 보조 인자이며, 중국의 일부 지역과 다른 지역에서는 셀레늄 결핍이 고질적이었기 때문에 셀레늄 영양의 적정성을 보장하는 것 또한 이러한 맥락에서 적절할 수 있습니다"고 말합니다

아연 "다양한 면역 세포의 효과적인 기능과 증식"에 도움을 주어 노인 사망률을 27%까지 낮춥니다

리포산 — 제1형 인터페론 반응을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설포라판 — 제1형 인터페론 반응을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인플루엔자 및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포함하여 RNA 바이러스를 제어하기 위해 맥카티와 디니콜안토니오가 제공하는 잠정적인 권장 일일 복용량은 다음과 같습니다.

기능식품 일일 복용량

페룰산

500~1,000mg

리포산

1,200~1,800mg (페룰산 대용)

스피룰리나

15g

NAC

1,200~1,800mg

셀레늄

50~100mcg

글루코사민

3,000mg 이상

아연

30~50mg

효모 베타글루칸

250~500mg

엘더베리 추출물

600~1,500mg

+ 출처 및 참조